화창했던 주말이자 부처님 오신날이었던 어제 아들넴 둘을 데리고 부천 상동 호수공원에 다녀왔다.

오늘은 비가 내리고 있어 어제 다녀오길 잘했다고 생각한다.

아편이라는 마약의 원료로 쓰이기에 함부로 볼 수 없는 양귀비 꽃..

요즘은 관상용으로 별도로 재배되는 곳이 있다기에 찾아보니 가까운 곳에 5월이면 이쁘게 피어 있어 아는 사람들만 간다길래 찾아가 본 것이다

주차비도 저렴하다기에 차를 끌고 1시간 정도 걸려 도착했다

일단 주차하고 둘러보니 가족단위로 그늘막 텐트를 치고 자리잡고 쉬고 있다.

이럴줄 알았으면 그늘막을 가져왔어야 했다  ㅎㅎ

호수를 끼고 돌아가보니 빨간꽃 몇 개가 눈에 띈다

조금 더 들어가니 눈앞에 꽃밭이 펼쳐진다 아래사진처럼...

멀리서 보면 예쁘다...가까이 가면 조금

근데 눈을 못 떼게 하는 뭔가가 있는듯하다..^^

사진을 찍으면 색이 더 선명하게 나온다... 얼핏보면 튜울립 꽃밭처럼 보인다

그래서 단속을 항공사진으로 하는것인지..

도시 속 고층 아파트와도 잘 어울린다

그래서인지 출사 나오신 분들도 많이 보인다

간혹 꽃은 이쁜데 무슨꽃인지 모르겠다는 사람들도 보인다..ㅎㅎ

양귀비 꽃 옆에는 청보리밭이 있다.

녹색의 청보리와도 잘 어울린다. 청보리밭 중간중간에도 양귀비 꽃이 하나 둘 보인다

씨가 바람에 날려 난 것인지 알 수 없다

요 사진이 제 이쁘고 흰색 꽃이 포함되어 있어 괜찮은 듯하다

중간중간 사람들이 들어가서 사진찍은 곳은 길이 나있다

그래도 사람들이 들어갔던곳만 들어가서 새로 길이 나는 곳은 없는 듯하다.

무언의 약속인듯..ㅎㅎ

청보리밭이다 바람에 휘날리면 볼만하다. 중간에 양귀비 한송이가 보인다

관상용 이라면 구해서 집에서 키워보고싶다

둘레를 열심히 돌아다니는데 한 남자분이 잠시 말을 건넨다

첨엔 사진 찍어달라는 건가 했다.

근데 DSLR 카메라에 털달린 마이크가 눈에 띈다

M사 방송국에서 나왔단다 둘러본 소감 한 마디 부탁한다고..... 

지금까지 인터뷰 해 본적이 없었는데 거절도 못하도 몇마디 했다..

그런데 지나가는 행인덕에 다시 찍자고 한다...

다시 소감말 하는데 아까 말한 내용이 생각도 안나고....ㅋㅋ

암튼 잘 끝냈다.

요고는 청보리보다 키가 높게 커서 눈에 확 들어온다.

옆 호수공원에는 누가 방생했는지 거북이가 열심히 헤엄친다

애들 간식 하나씩 사주고 돌아갈려고 주차비 정산하는데 1100원... 역시 싸다..

예전에 하루종일해도 1000원이었다는데 지금은 하루에 6000원으로 올랐다는 말을 들은적이 있다

돌아오는 차안에서 큰 아들넴 왈 "아까 인터뷰 내용 TV에 나올 수 있을까?"

나도 속으로 한 참을 웃었다..

애들도 오늘 좋은 경험한 것 같다..양귀비에 청보리까지....

오늘 비가 와서 어떨지 몰라도 5월말까지는 피어있을듯하다...

타지방에서 열리는 양귀비 축제보다 가까운 공원에서 한가롭게 보니 더 좋다.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부천시 원미구 상2동 | 양귀비꽃과 청보리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angma